우주의 에너지

최근에 후 행성에서 광물을 채굴 해서지구의 팔아서 수익을 낼 수 있는방법에 대한 부문이 플레이 털이 앤 스페이스 사이언스 저널에 게재가되었습니다.

최근들어서 치솟는 국제유가와 전쟁 그리고 코로나 하복 등등 여러 가지 이유로 인플레이션이 발생하고 물가가 치솟고 있습니다.이렇게 물가가 치솟는 데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지만 원자재 가격 상승은 하루 이틀에 일에 아닌 추 10년 전부터 진행이 되었고 예견이 된일이죠.

현대 문명을 만들어 준 석탄 석유 천연가스 등의 화성은 아직까지는 매장량이 많이 남아있다고하지만 분명히 유한한 에너지입니다. 현재 기술로도 자동차가 가솔린을 태워서 나온 이산화탄소를 모아서 다시 가솔린을 만들 수는 있지만 태울 때
나오는 에너지보다 다시 만들 때 필요한 에너지가 더 크기 때문에 열역학적 으로만 보자면 화석연료는 지불하는 배터리에 충전이 된 에너지 고 우리는 그 에너지를 방전 하고 있는 셈입니다 문제는 지구가 저장해놓은 에너지가 구하니 알겠고 지구가 충전해 놓은 에너지를 전부 사용하기 점에 대체 에너지 를 찾아야 한다는 것입니다.


우주속 광물 취급

기존에는 소행성 에서 광물을 채굴 하고 집으로 가져오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비용이 판매 수입보다 훨씬 비싸지만 이제는 그 손익 분기점이 흑자로 바뀌는 그 지점에 거의 들었다는 것입니다. 이게 가능한 이유는 최근에 인플레이션과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사업성이 좋아지고 로켓 비용이 계속해서 저렴해 지고 있는데 이를 가능하게 만들어주는 아이디어들덕분 인데요

예를 들어서 금광석 1톤을 채굴한다고 해도 안에 들어있는 순수한 금은 금광 섞일 톤을 지구로 보내는 것보다 우주에서 순수한 금만 1톤을 모아서 지구로 보내는 게 훨씬 더 수익성이높기 때문 이죠.

화성 같은 경우에는 매우 불규칙하고 워낙 소수의 소행성만 존재해서 이런 방법을 쓸 수가 없지만화성과 목성 사이에 수 행성 때에는 무수히 많은 소행성 들이 존재하고 화성의 위성인 뽑아쓰는 대규모 공장을 짓게 충분한 크기를 가졌으면 서 중력은 거의 없어서 이런 방식의사업이 가능하다는 것이죠. 중요한 건 이 방식으로 그동안은 손익분기점이 넘지 않아서 sf 소재로 나 등장하던 우주 채굴이 현재는 손익 분기점을 넘기 직전에 와 있다 는 것입니다

미래 화성에서도 공장이 돌아간다면?

미래에 포브스의 공장을 짓는 기억이 등장하게 된다면 화성 의 인류가 사는 도시를 만들겠다는 머스크의 사업도 사업적 하 당성이 생기 가능성이 높습니다! 화성의 만든 물이다 식량을 펄 수 있는 공장의 수출해서 수익을 낼 수도 있고 아예 이런 소행성 체감 기업의 베이츠 기지가 되면 일자리도 생길 수가 있기 때문이죠.

그저 화성의 가고 싶다는 이유만으로 혹은 인류를 행성간 종으로 만들기 위한 이유만으로 화성을 개발할 동기부여는 부족하지만 이유 역사상 새로운 지역에 돈이 될 만한 자원이 있었을 땐 인류는 어떻게 해서든 그 곳을 정복했다는 것에 생각을 해보면 우주최강 사업이 활발해지면 인류가 우주에 적극적으로 진출하게 되지 않을까 개인적으로 생각을 합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TistoryWhaleSkin3.4">